failover ; 장애 극복

Failover는 1차 시스템이 고장 또는 정기 유지보수 등의 이유로 이용할 수 없는 상태가 되었을 때, 2차 시스템이 즉시 그 임무를 넘겨받아 프로세서, 서버, 네트웍 또는 데이터베이스 등과 같은 시스템 구성요소의 기능들이 중단 없이 유지될 수 있는 백업 운전 모드를 말한다. 한 차원 더 높은 수준의 무정지형 시스템을 만드는데 주로 사용되었던 failover 개념은, 가동상태를 항상 유지해야 하는 극히 중요한 시스템의 핵심 부분이다. 여기에는 대기 중이던 시스템 구성요소로 작업들이 자동으로 옮겨짐으로써, 최종 사용자들에 한 순간의 중단도 없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절차가 수반되어 있다. Failover는 어떠한 형태의 시스템에도 적용될 수 있는데, 예를 들어 PC에서의 failover란 고장난 프로세서로부터 보호하는 장치가 될 수 있으며, 네트웍에서의 failover는 접속 경로, 저장장치 또는 웹서버 등과 같은 네트웍 구성요소나 시스템 구성요소에 두루 적용될 수 있다.

저장된 데이터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원래 점대점 또는 한 쌍이 상호 교차된 형태 등과 같이 매우 기본적인 구성 형태를 통해 서버에 접속해야만 했다. 이러한 환경에서는, 서버 한 대의 고장으로 인해 많은 사용자들이 서버가 복구되어 온라인에 연결되기 전까지는 원하는 데이터에 접근할 수 없게 된다. 그러나, 최근에는 SAN 등과 같은 여러 대의 서버와 데이터 저장 시스템 사이에서 다대다 접속을 가능케 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데이터 저장관련 네트웍은 많은 경로를 사용하는데, 각각의 경로는 서버와 해당 시스템간에 모든 구성요소가 연관되는 완전한 세트로 구성된다. 고장난 경로는 대개 그 경로의 어떤 개별 구성요소의 고장으로부터 유발될 수 있다. 구성요소들을 각각 이중으로 갖추고 있는 다양한 접속 경로는 하나 이상의 경로에 고장이 발생하더라도 서비스 존속이 가능하도록 보장하는데 사용된다. 자동으로 failover 되는 역량이 있다는 것은, 장비의 고장으로 인해 서비스가 중단되는 사태를 피할 수 없는 심각한 경우에서도 기능이 정상적으로 동작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의미한다.


작성 : 02-08-15 수정 : 04-11-14
영어판(what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