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BT (Web-based training) ; 웹 기반의 교육훈련

WBT는 웹 브라우저를 사용할 수 있는 학습자들을 대상으로, 인터넷 또는 회사의 인트라넷을 통해 언제 어디서라도 교육훈련 과정을 제공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것으로서, 때로 "e-learning"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WBT에는 두 가지 기본적인 모델이 있는데, 그 하나는 강사가 개입되는 동기식과, 스스로 학습형이라 할 수 있는 비동기식이 있다. 교육훈련 내용은 학습 포탈, 하이퍼링크된 웹 페이지, 스크린캠을 이용한 교재, 스트리밍 오디오나 비디오, 웹캠을 이용한 생방송 등 정적인 모델과, 토론방, 채팅 및 데스크탑 화상 회의 등 인터랙티브한 방법이 상호 결합된 형태로 전달된다.

미국교육훈련개발학회, 즉 ASTD에 의하면, 미국 내 약 75%의 근로자가 산업계의 요구 및 점증하는 세계 경쟁에 발맞추기 위해 향후 5년 이내에 재교육이 필요할 것이라고 추산하고 있다. 휴렛패커드는 공학 분야 학사 학위의 반감기가 18개월 이하로 줄어들 수 있다고 추정한다. WBT 예찬론자들은, WBT가 필요할 때마다 이용할 수 있고, 이동할 필요가 없으며, 경제적이라는 측면을 들어, 평생 교육의 필요를 충족시키는 완전한 해결방안이라고 믿고 있다. 반면 비평적인 입장에 있는 사람들은, WBT가 독립적이고, 스스로 할 수 있는 학생들에게는 좋은 대안이 될 수 있지만, WBT가 기술적인 문제와 사람들간의 접촉 필요 등의 측면에 있어 다른 교육훈련 형태를 이용하는 학습자들에 비해 제한적이라고 지적한다.

Lori Mitchell이 WBT의 장단점에 관해 조사한 내용입니다.


이 정보는 2002년 4월 9일에 수정되었습니다.
영어판(what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