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DM (time-division multiplexing) ; 시분할 다중화

TDM[티디엠]은 하나의 통신회선이나 채널을 이용하여 송신하기 위해 다수의 신호들이 결합되는 방식으로서, 각 신호는 매우 짧은 지속시간을 갖는 여러 개의 세그먼트들로 나뉘어진다.

발신지 통신링크에서 신호들을 결합하는 회로를 멀티플렉서라고 한다. 멀티플렉서는 각 개인별 사용자로부터 입력을 제공받아 그것을 세그먼트들로 나눈 다음, 각 세그먼트들을 혼성신호 내에 번갈아 가며 할당하는 작업을 반복한다. 그리하여 혼성신호는 모든 사용자로부터 온 데이터를 포함하게 된다. 장거리 케이블의 반대편에서는, 각 신호들이 디멀티플렉서라고 불리는 회로장치에 의해서 개별신호로 분리된 다음, 각 사용자들에게 적절히 보내어 진다. 쌍방향 통신회로를 위해서는 멀티플렉서/디멀티플렉서가 각 단에 모두 있어야하며, 고속 통신케이블도 필요하다.

많은 신호들을 하나의 장거리 회선으로 보내야 한다면, 시스템이 그 일을 적절히 수행하는 것을 보장하기 위해 사려 깊은 설계가 필요하다. TDM의 강점은 융통성이다. 이 방식은 회선을 따라 보낼 때 신호의 수에 변화가 있는 것을 허용하며, 가용 주파수대역을 가장 적절하게 사용하기 위해 시간 간격을 지속적으로 조절한다. 인터넷은 통신 트래픽 량이 시간대에 따라 과감하게 변동될 수 있는 통신 네트웍의 고전적인 예이다. 일부 시스템들에서는, 주파수분할 다중화라고 불리는 방식을 선호하기도 한다.


이 정보는 1999년 11월 2일에 수정되었습니다.
영어판(what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