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F (radio frequency) ; 무선 주파수

무선 주파수라는 용어는, 안테나에 들어오는 입력이 전류일 때 무선 방송이나 통신에 적합한 전자기장이 생성되는 특성을 갖는 교류를 가리킨다. 이러한 주파수들은 무선 통신에 할당된 가장 낮은 주파수 (사람이 들을 수 있는 범위 내에 속함)인 9 kHz로부터 수천 GHz 까지 걸쳐 있음으로써 전자기 방사 스펙트럼의 중요한 부분을 커버한다.

무선 주파수 전류가 안테나에 공급되었을 때, 공간을 통해 전파되는 전자기장을 발생시킨다. 이 자계는 때로 무선 주파수 자계라고도 불리며, 기술적인 뉘앙스가 좀 덜 섞인 용어로는 "무선파"라고도 부른다. 어떠한 무선주파수 자계라도 파장은 주파수와 반비례 관계를 갖는다. 만약 주파수를 f 라하고 파장을 s 라 하면,

s = 300/f

가 된다. 무선 주파수 신호는 전자기 파장에 상응하는 만큼 반비례한다. 9 kHz에서 자유공간 파장은 약 33 km이다. 제일 높은 무선 주파수에서의 전자기 파장은 약 1 mm 정도이다. 무선 주파수 스펙트럼을 넘어 주파수가 증가함에 따라, 전자기 에너지는 적외선, 가시광선, 자외선(UV), X 선, 그리고 감마선 등의 형태를 갖는다.

무선 장비의 대부분의 형태는 무선 주파수 자계를 사용한다. 코드 없는 전화기나 휴대전화, 라디오 및 TV 방송국, 위성통신 시스템, 그리고 쌍방향 무전기 등은 모두 무선 주파수 스펙트럼 내에서 작동한다. 일부 무선 장비는 전자기 파장이 무선 주파수 자계보다 짧은 적외선, 또는 가시광 주파수에서 동작한다. 그 예로는 대부분의 TV용 리모콘, 일부 무선 키보드나 무선 마우스 그리고 무선 헤드폰 등이 이에 포함된다.

무선 주파수 스펙트럼은 몇 가지 대역으로 나뉘어진다. 가장 낮은 주파수 대역을 제외하고는, 각 영역은 크기(10의 멱) 순서에 따른 주파수 상승을 의미한다. 아래의 표에 무선 주파수 스펙트럼 내의 여덟 개 대역을 서술하였는데, 주파수와 대역폭의 범위를 보여주고 있다. SHF와 EHT 대역은 종종 극초단파 스펙트럼이라고 불려진다.

명 칭  

약 어  

주파수 대역

자유공간 파장

초장파 (Very Low Frequency)  

VLF  

9 kHz - 30 kHz  

33 km - 10 km

장파 (Low Frequency) 

LF  

30 kHz - 300 kHz  

10 km - 1 km

중파 (Medium Frequency)  

MF  

300 kHz - 3 MHz  

1 km - 100 m

단파 (High Frequency) 

HF  

3 MHz - 30 MHz  

100 m - 10 m

초단파 (Very High Frequency) 

VHF  

30 MHz - 300 MHz  

10 m - 1 m

극초단파 (Ultra High Frequency)  

UHF  

300 MHz - 3 GHz  

1 m - 100 mm

초고주파 (Super High Frequency)  

SHF  

3 GHz - 30 GHz  

100 mm - 10 mm

마이크로파 (Extremely High Frequency) 

EHF  

30 GHz - 300 GHz  

10 mm - 1 mm


이 정보는 2000년 5월 9일에 수정되었습니다.
영어판(whatis.com)